정통부에서 새로이 나오는  M$ 의 윈도우 비스타에 대한 발표가 있다더니...
결국 발표한것은 비스타가 출시되면 조심해서 써야 한단다.
어떠한 대책이 있는거도 아니니 조심해서 확인하고 쓰란다. 이게 정부가 할 소린가?
결국은 잘났다고 전부 M$전용으로 만들어놨다가 M$에서 인제는 그 기술 안쓸테다 라고 했더니 OS 출시를 미뤄달라고 말하는 정부가 세상에 어디있나?

 M$의 속국도 아니고  M$가 아니면 돌아가질 않으니...
처음부터  Active-X에 의존하지 않고 제작을 했으면 이런일이 없지 않는가?

솔직히 리눅스나 다른 OS를 바라보는 정부의 시각은 M$에게서 국물을 먹은게 분명하다는 느낌만 든다. 아무리 무식해도 그렇게 무식한 사람들만 모여있을까....

인터넷 공인 인증서가 없는데, 마치 주민등록증 없이 한국에서 살아가고 있다는 느낌이 든다.
편중된 저런 정책은 언제 바뀔것인가?

마지막에 비공식적인 정통부 관련자의 답변이 더 웃긴다.
M$에서 정보 공개가 너무 늦게와서 그렇단다. 웃기고 자빠져서 뒹굴고 계시네요. 참말로.

'잡다한디지털~' 카테고리의 다른 글

헉! 어디서 봤나 했더니  (5) 2007.01.30
그래, Windog가 괜히 WinDOG 겠어,  (1) 2007.01.27
ActiveX 공화국  (0) 2007.01.24
역시나 맥은...  (5) 2007.01.24
7-port USB HUB  (0) 2007.01.02
맥에서는 좀 그렇군요.
일단 오페라에서는 엔터키가 안먹습니다. 단락이 내려가질 않네요
파이어팍스에서는 커서가 보였다 안보였다 하고...쩝.

역시나 한국은 Windog 공화국이던가...

'잡다한디지털~'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래, Windog가 괜히 WinDOG 겠어,  (1) 2007.01.27
ActiveX 공화국  (0) 2007.01.24
역시나 맥은...  (5) 2007.01.24
7-port USB HUB  (0) 2007.01.02
뭔가 이상하지 않으세요?  (0) 2006.12.05
  1. blue인아 2007.01.24 13:25 신고

    아무래도 울나라에서는 맥환경이 나쁘지영~ 그래도..나도 맥북 쓰고시프다아~~

  2. 푸른도시 2007.01.24 15:32 신고

    헉헉... 대충은 다 옮겼습니다.

  3. boyzgun 2007.01.26 12:39 신고

    그렇네용...
    파폭에서 커서 문제도 약간 있고
    파폭에서 편집한 화면이 IE에선 조금 다르게 보이고...
    역시... 울나라 웹환경은... 윈도우즈 없이는...

    그래도 그나마 테터툴즈가 액티브 엑스 같은 X 같은게 설치 안되고
    잘 돌아가기에 큰 문제는 없기에... 다행이라고 생각...
    하긴... 그렇지 않았으면... 티스토리로 옮길 생각도 안했겠지만 ^^;

    • 푸른도시 2007.01.26 12:44 신고

      뭐, 일단은 이용하는데에 그다지 불편은 없기는 하지만..
      그래도 맥에서는 아직 2% 부족하다는 느낌을 지울 순 없군요.

최근 은행에서 돈을 출금해 보신분들 있으신가?
꺼내는 족족 신권이 나온다.
어느 은행을 가나 신권으로 출금이 되길래 속으로 생각했다.
오~ 이제는 서비스쪽도 신경을 쓰는구나. 출금하는 돈은 전부 신권으로 주는구나.
오늘 신문을 보고 그 이유를 알았다.

'오늘 지폐 새 디자인 출하'

결국... 기존의 재고(?)를 소진하기 위해 그렇게 인심좋게 뿌렸던거다.
서비스 좀 나아졌나 보다고 점수 좀 줄려고 했더니 그냥 팍 깎아버린다.
평소 좀 잘하면 안되겠니?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B-boy Korea  (2) 2007.01.26
그렇구나  (0) 2007.01.25
속았다~  (0) 2007.01.22
정말 DSLR 카메라가 필요한가?  (0) 2007.01.18
대형차나 외제차량의 경우...  (0) 2007.01.17
한때 사진을 찍는다고 돌아다닌 시절이 있다. 이 때문에 지리산에서 조난도 당한적이 있으니 말 다했다.
아버님이 오래전 구입하셔서 가보 비슷하게 물려주신 카메라가 Nikon F2란 완전 수동 카메라이다. 여기에 130mm 렌즈까지 구비해서 삼각대랑 모두 넣고 어쩌고 하면 엄청 무겁다. 거기에다가 4~5일치 식량과 텐트, 침낭까지 챙겨들면 완전 군장 버금가는 무게가 나온다. 그걸 짊어지고 산으로 들로 돌아댕긴적이 있다. 지금하라면 절대 못한다. 돈 줘도 못한다.

이전에도 언급한바가 있지만 한국은 우루루 한쪽으로 쏠림 현상이 심하다. DSLR이 보급형이 나왔네 뭐니 하면서 구입들을 하고 난리다. 그거 안들고 다녀 보셔서 그런게 아닐까? 어차피 디지털이기에 별 다를게 없을거 같지만 결국 필름 카메라와 같이 렌즈와 무게등은 무시 못한다.  과연 장비가 좋아야 좋은 사진이 나오는걸까? 과연 비싼 카메라와 렌즈가 좋은 사진의 척도일까?

마티즈를 몰고 다니는 사람을 비웃으면서 대형차를 모는 사람이나 조그만 디카를 들고 다니는 사람을 비웃는 무대뽀의 DSLR 소지자와 뭐가 다를까?

쓰지도 못하는 장비는 무게만 나갈뿐이다.
자신에게 정말 맞는 장비인지를 다시한번 생각해볼 필요가 있다.

나? 나는 그냥 핸드폰에 내장된 카메라로 가끔 찍을뿐이다. 아.... 노트북에 내장된 화상 카메라로 장난도 많이 친다.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렇구나  (0) 2007.01.25
속았다~  (0) 2007.01.22
정말 DSLR 카메라가 필요한가?  (0) 2007.01.18
대형차나 외제차량의 경우...  (0) 2007.01.17
외국인 친구  (0) 2007.01.12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