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언제 편하게 살아보나

잡다한디지털~ 2009.10.08 08:38 Posted by 푸른도시
생각도 않던 전화기자만 엑스페리아를 쓴지도 어언 몇달이 지났다.
원래 들어 있던 패널 매니저 이런거 다 깔면 안그래도 느린 시스템이 더럽게 느려서리 무조건 커스텀롬으로 바꿔서 쓰고 있다.

얼마전부터 MS-SMS를 쓰기 시작했는데, 이거 때문인지는 몰라도 가끔 문자를 씹는 경우가 발생한다. 이거때문인지 모르니 다시 설치를 해봐야 할듯...

영업이 문자가 안들어오면 큰일이다. 사실 다른거도 써보고 싶기는 해도 MMS가 안된다던가 하면 영업에 지장이 있는지라 다른걸 쓰기도 그렇고... 으아....

나는 언제 마음 편하게 전화기 써보나...

'잡다한디지털~'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무섭다  (0) 2009.10.20
새로운 맥북은 나올것인가?  (2) 2009.10.12
나는 언제 편하게 살아보나  (6) 2009.10.08
담달폰은 필요한가?  (0) 2009.10.05
그놈의 아이폰  (2) 2009.09.29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민들레군 2009.10.08 13: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엑스페리아 쓰세요? 저도 그거 쓰는데 ㅎㅎㅎ 사용하기 너무 어려워요 ㅠ_-

  2. hikkilove 2009.10.13 16: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깔끔하게 저에게 던져주세요!!

  3. 민들레군 2009.10.16 14: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그래요? 순정이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