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다반사 2015/05/06 07:54

내가 생각해봐도 참 피곤하게 산다는 생각이...

걍 암생각없이 살문 편하게 살텐데 말이지?


그래도, 암생각없는 돼지보다는 생각많은 굶주린 개가 되겠다.


오늘도 4시16분 알람이 울리면 하늘을 향해 손한번 흔들어준다.

저작자 표시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가 생각해도..  (0) 2015/05/06
만약에...  (0) 2015/05/04
사과  (0) 2015/04/22
정부의 작태  (0) 2015/04/20
시간  (0) 2015/04/16
posted by 푸른도시
일상다반사 2015/05/04 08:52

만약에...

내가 회사를 댕기는데...

외국에 열흘 출장갔다와서....

몸이 안좋으니 일주일 쉬겠다고 하고선...

일주일 뒤에 출근하면...


아마도 짤리겠지?

그런데도 안짤리는거 보면 좋은회사다 그치?

저작자 표시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가 생각해도..  (0) 2015/05/06
만약에...  (0) 2015/05/04
사과  (0) 2015/04/22
정부의 작태  (0) 2015/04/20
시간  (0) 2015/04/16
posted by 푸른도시
일상다반사 2015/04/22 20:26

어떤일을 잘못했을때 제일 좋은 방법은 시간이 더 가기 전에 미안하다고 사과하는것이다.


이전에 사무실에서 한판 크게 뜬적이 있다. 나이도 나보다 많은분이었고 그분이 잘못한거지만 일단 내가 먼저가서 사과를 했다. 뭐라고 하실건가? 당연히 자신도 잘못하셨다고 미안하다고 하셨다. 


이게 시일이 자꾸가고 하면 앙금만 쌓이고 관계만 더 소원해진다.


지금 상황이 그렇다. 7시간이나 자리를 비운거, 초등 대처가 잘못된거, 미안하다고 사과하고 재발 방지를 위해서 노력을 하면 욕 안듣는다. 하지만 미안한단 소리도 없고, 재발 방지도 안하고 차일 피일 미루다 1년이 흐른다. 사람들이 화를 내니깐 캡사이신으로 처발른다. 


사장을 하면 구멍가게 사장이던 대기업 사장이든 뭔가가 있기 때문에 사장을 하는거다. 그건 인정한다. 하지만 나라의 대통령이면 뭔가가 있어야 하는데 쥐뿔도 없다. 온전히 자기 세력 유지만 위해서 경찰까지 동원해서 밟기 바쁘다.


국격? 니들이 국격을 걱정할때냐?


하기사... 저놈들 저러는거보다, 그걸 모르는 국민들이 더 비겁하다. 내일이 아니라고, 내 주변사람들이 피해를 입지 않았다고 좋은게 좋은거지 라면서 아무런 이야기도 하지 않는 국민들... 저런 버러지만도 못한것들이 나라를 이끈답시고 깝죽대는데도 그냥 쳐다만 보는 사람들.... 진정 부끄러운줄을 알아야 할것이다.


답답한 현실인데도 봄이라고 꽃이핀다. 서글프다....

저작자 표시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가 생각해도..  (0) 2015/05/06
만약에...  (0) 2015/05/04
사과  (0) 2015/04/22
정부의 작태  (0) 2015/04/20
시간  (0) 2015/04/16
posted by 푸른도시
일상다반사 2015/04/20 06:17



아주 치밀한 계산의 결과이다.


일단 닭근혜는 외국으로 도피(?) 시킨다. 차후에 벌어진 사태에 외국순방중이어서 보고를 늦게 받았다고 구라치면 되니깐.


두번째 일단 차벽을 설치한다. 왜 차벽을 설치했냐고 항의하는 시민들을 살살 유도해서 체포가 쉽게 하기위해서. 또한 차량 훼손시 손해배상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 더불어 유가족 납치(?) 하는거 가릴 수 있고...


완전히 꿩먹고 알먹고다.


처음부터 사람들은 시위(?)나 집회(?)를 하러간 사람은 별로 없었다. 그냥 조문하러간거였다. 그러나 그 조문객들을 막아서서 못가게 한건 견찰이다. 항의 하는 시민들에게 '오늘은 안된다'라고 말했다고 한다. 4월16일 1주기 맞아서 조문하러 간건데 오늘은 안된다? 그걸 터진 주둥이라고 씨부리는거냐?


결국 조문을 못하게 하니 죽어도 해야겠다는 시민들이 생겨나는거고 견찰은 얼씨구나 좋다면서 드디어 시위가 시작되었다면서 방패로 막아서고..


닭이 먼저냐 달걀이 먼저냐가 아니다. 닭이 먼저 시비를 건거다. 그래놓고 이와 관련해서 청와대에 기자가 문의하니 견찰들 소관이란다. 견찰들은 위급해보여서 대응한거란다. 아주 일사불란하지 않는가? 그 일사불란함으로 세월호 유리창이나 깨고 애들이나 살릴것이지.....


완전히 유가족들과 세월호 관련자들에게 이제는 그만해도 되지 않는가, 너무 심하지 않는가 껍데기를 뒤집어 씌우기 위해서 철저히 계산된 짓거리다.


TV에서야 희희덕 거리는 예능만 틀어주면서 진실따윈 관심도 없는거고...


세월호 지겹다는둥 하는 사람들아.... 무지도 죄다!

저작자 표시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만약에...  (0) 2015/05/04
사과  (0) 2015/04/22
정부의 작태  (0) 2015/04/20
시간  (0) 2015/04/16
내가 할 수 있는일  (0) 2015/04/15
posted by 푸른도시
<PREV NEXT> 1 2 3 4 5 ... 468

티스토리 툴바